몽상 혹은 망상2008. 1. 9. 21:00


  사람은 연약하다는 이야기를 하고 나서,
  그 말이 끝나기 무섭게 상처를 줘버렸습니다.

  참 잔인하고 이기적인 것 같아요.

  아프다고, 힘들다고 하는 사람을
  어쩌면 그렇게 더 힘들게 만들까요.

  너무도 미안하고 미안하지만,
 '안녕-'이라는 말의 의미가
  end가 아닌 and가 되기를 바라며
  그냥 기다려볼래요.

  알다시피.... 바보에다 고집쟁이거든요.


 
Posted by 미우

댓글을 달아 주세요